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.
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
파트 연습에 사용하기 위해 만드는 악보~
처음 써보는 기능이라 테스트가 필요해...
그래서 백만년 만에 티스토리에 글도 쓰게 되고 ^^;;;


1. Sibelius Scorch 플러그인을 설치한다.
get the Sibelius Scorch plug-in here.
http://www.sibelius.com/download/software/win/Scorch525NetscapeInstaller.msi



2.
이 파일을 실행한다.
내가 해본 결과 불여우에서는 안되는 것 같다.
내 불여우가 이상한게 아니라면~

그럼 차단된 액티브 X라고 뜨는데.. 실행해도 큰 문제가 없다.
일종의 뷰어의 개념과 비슷한데~ 근데 왜 액티브 X 형식으로 배포하는 걸까?ㅡㅡ;;
여튼 시벨리우스를 깔지 않고도 악보를 보고 음악을 들을 수 있는 뷰어 맞다.



제대로 설치됐다면 이렇게 보여야 한다.
윈도 내장 사운드로 들려서 음질 참 ㅡㅡ;;;
원래 음원은 이런데 말이지 ;





50% 정도 작업한 악보라 가사도 없고 ~ 쉼표도 두개씩이고~
정렬도 안되고 ㅋ
이게 잘 되면 앞으로도 종종~ 할거고
잘 안되면 뭐~ 마는거다.
악보 그리는 일이 좀 귀찮은지 ㅡㅡ;;


신고
2005년에 서울시에서 "서울 시민 예술 축제" 라는 것을 했었다.
서울시 내에 아마츄어 예술인들을 위한 축제로 청계천 오픈때와 비슷한 시기에 이루어졌던 걸로 기억한다.
그래서 연극, 무용, 음악 등 몇개 분야에 걸쳐서 단체를 뽑는 거였는데
이날은 음악 부문 공연이었는데 열 몇개 팀이 나왔던 걸로 기억한다.
넷뮤즈도 90% 이상이 비전공 아마츄어라서 참가했었다.

내가 알고 있는 단체에서는 알투스신포니에타(?). 오래돼서 기억이 ;;
재즈 그룹이랑 밴드도 있었는데
재즈 그룹에서 여자 보컬이 노래를 정말 잘했던 기억이 난다^^

이날 넷뮤즈는 "인생은 아름다워 OST"와 "스케이터즈" 두곡을 연주했었다.

지휘하는 사람은 종헌오빠인데 음악을 전공하지 않았음에도 다방면에 놀라운 실력을 갖고있는 자칭 & 타칭 천재소년이다 ^^
실제로 이날 연주한 두곡 뿐 아니라 넷뮤즈에서 연주한 대부분의 곡을 직접 편곡한 놀라운 실력자 & 능력자다 ㅡㅡ;

넷뮤즈 악기 편성이 일반 오케스트라와는 다르기 때문에
시중에서 판매하는 관현악보로는 연주하기가 매우 곤란해서 직접 악보를 만들게 됐었는데
이때쯤에는 편곡에 신이 들린 듯한 솜씨를 보여줬었다 ㅋ

지금은 없는 여러 멤버들이 보인다.
저때는 사람도 참 많아서 연습실이 항상 복작복작했었는데~
그때 당시 찍어둔 영상을 올려준 은아씨에게 감사한다^^
오랜만에 나도 연습실에나 놀러가봐야겠다




그나저나 소개멘트 넷뮤직 ㅡㅡ;; 넷뮤즈입니다요 ㅋ



[나만의 일상] - 아마츄어 앙상블 넷뮤즈 연주회

신고

'나만의 일상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2005년 넷뮤즈 연주 동영상  (0) 2008.02.12
스위니 토드(Sweeney Todd)  (6) 2008.01.18
아마츄어 앙상블 넷뮤즈 연주회  (2) 2007.12.10
정말 오랜만에....  (4) 2007.12.04